병원 새소식

지역사회의 많은 관심에 감사드립니다.

작성일
2020-08-27 00:00:00
첨부파일

 

 

 

 

 

 

태풍이 지나가고 다시 무덥고 습해진 8월 27일 오전,

다보스병원으로 시원한 택배가

또! 도착했습니다.

 

 

 


 

 

벌써 몇번째인지 모를, 빙그레의 선물 ㅠㅠ

6월부터 꾸준히 보내주시고 계시는데요.


떡이 들어 더 맛있어진 붕어싸만코, 더위를 무찔러줄 더위사냥, 메로나 등등

요즘 SNS에서 핫한 빙그레의 아이스크림.


자주 갖다주시는 덕분에 이제는 다보스의 온 직원들과 이 감사를 나눌 여유가 생겼는데요.

직원이 300여명이 넘는 다보스라, 급하게 총무팀에서 아이스크림을 추가 공수! 하여

다보스의 점심시간을 풍성히 채워줄 수 있었습니다.







 

 

보기만해도 시원한 아이스크림들!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앗, 아이스크림이다!~

점심을 먹고 하나둘씩 모여든 직원들 :)











그새 빙그레의 아이스크림이 전부 동나버렸어요. ㅜㅜ

총무팀이 추가로 구매해온 아이스크림 긴급 공수!









무슨무슨 맛이 있는거지~?

다들 매의 눈으로 상자 보는 중 ㅎㅎ











물리치료실 직원분들! 지하 3층에 위치한 물리치료실이라.. 

외부 1층에서 일하는 사무 직원들과 물리치료실 선생님들은

평소엔 정말 자주 마주치기가 힘든데요 ㅠㅠ 아이스크림을 나누며 간만에 안부 전할 수 있었네요.

카메라를 보고 이렇게 카메라에 포즈를 취해주셨어요 ^^ 감사합니다!

 

 

 

모든 병원이 코로나로 고된 나날을 보내고 있습니다.

이런 힘든 시기에  다같이 맛있는 주전부리를 나눠먹으며

서로의 안부를 물을 수 있는 귀한 시간을 만들어주신

빙그레 분들에게 감사의 말씀 드립니다.












그리고 9월 10일,

갑자기 사무실에 커피를 들고 방문하신 손님.

알고보니 용인시처인노인복지관에서 나오신 분이었습니다.









무더운 여름날, 의료진들 생각이 나 들고 오셨다는 커피!

그 자체로도 감동인데, 갑자기 같이 꺼내신게 있었으니











알록달록 곱게 묶은 편지들이었네요.

ㅠㅠ


이 무더운 여름, 고생하시는 의료진들이 걱정되어

할아버지, 할머님들이 직접 한자한자 편지를 적으셨다고..











알록달록한 편지들에는, 의료진들을 걱정하는 선생님들의 마음이

듬뿍 담겨 있어 더욱더 감동적이었습니다.













정성껏 써주신 편지들과 음료들 모두

의료진들에게 잘 전달되었습니다.


아낌없이 쏟아주신 따뜻한 걱정, 너무도 감사드립니다.

 

다보스병원은 처인구 유일의 종합병원으로서 

지역 주민분들이 코로나19로부터 자유로우실 수 있도록 최선의 의료로 보답하겠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간편예약 · 상담신청


* 상담시간: 평일 09:00~17:00 /
   토요일 09:00~12:00 (공휴일제외)
   ※상담 전화 연결 2회 이상 실패 시
   예약의뢰가 자동 취소됩니다.

top
top